자신도 살고 친지도 살린 기생 라합의 믿음

히브리서 11장은 믿음의 본질에 대하여 정의하면서 아벨, 에녹, 노아, 아브라함, 모세 등 16명의 믿음의 거장을 언급합니다. 그런데 여기에 단 1명의 여성, 라합의 믿음이 소개되면서 칭찬을 받고 있습니다: “믿음으로 기생 라합은 정탐군을 평안히 영접하였으므로 순종치 아니한 자와 함께 멸망치 아니하였도다”(히 11:31). 라합이란 말의 뜻은 “넓히다, 또는 자랑하다”인데, 이 이름의 의미처럼 라합의 믿음은 자랑할만한 믿음입니다.

라합은 하나님에 대한 말씀을 듣고 믿는 믿음을 가졌습니다. 여호수아가 두 사람의 정탐꾼을 여리고로 들여보냈을 때에 그녀는 목숨을 걸고 이 두 사람이 잘 탈출하도록 도와주었습니다. 라합이 이렇게 할 수 있었던 것은 이스라엘에 대한 소문을 듣고 이스라엘의 야웨 하나님만이 천지간에 유일하신 참 신이라는 믿음을 갖게 되었기 때문입니다(수 2:9-11; 롬 10:17):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는 위로는 하늘에서도 아래로는 땅에서도 하나님이시라”(수 2:11). 당시 이스라엘의 하나님에 대한 소문은 가나안의 모든 족속의 사람들이 들었지만, 그들은 듣고도 하나님을 믿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라합은 당시 여리고성이 가장 강력한 요새임을 알고도 이스라엘의 하나님의 능력을 믿었습니다: “여호와께서 이 땅을 너희에게 주신 줄 내가 아노라”(수 2:9).

성경은 그녀를 기생 라합이라고 묘사합니다. 아마 라합은 음식이나 술이나 몸을 팔면서 숙소도 제공했던 기생으로 봐야 할 것입니다. 라틴어로 된 70인역 성경이나 영어 성경에도 라합을 매춘부(harlot)로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방인 창녀였던 라합이 하나님을 믿겠다고 결단했을 때, 하나님은 그녀를 기뻐하셨고 구원해주셨습니다: “죄가 더한 곳에 은혜가 더욱 넘쳤나니”(롬 5:20). 이 때 구원을 받은 라합은 살몬과 결혼해서 보아스를 낳았습니다. 우리가 잘 아는 대로 보아스는 다윗의 조부가 되는 오벳을 낳았습니다: “살몬은 보아스를 낳았고 보아스는 오벳을 낳았고 오벳은 이새를 낳고 이새는 다윗을 낳았더라”(룻 4:21-22). 멸망을 당할 가나안 족속의 기생이었던 라합이 다윗의 4대 선조 할머니로 다윗의 조상이자 예수 그리스도의 선조로서 그 족보에 올라가게 되었습니다. 라합의 믿음과 구원에 대한 말씀을 묵상할 때 우리는 하나님의 크신 섭리와 은혜와 사랑에 가슴이 뜨거워지지 않을 수 없습니다.

사도 야고보는 또 라합을 행함이 있는 믿음의 대표적인 인물로 소개합니다: “또 이와 같이 기생 라합이 사자들을 접대하여 다른 길로 나가게 할 때에 행함으로 의롭다 하심을 받은 것이 아니냐 영혼 없는 몸이 죽은 것 같이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이니라”(약 2:25-26). 만약 여리고왕의 군사들이 라합의 집에서 그 두 정탐군을 찾아냈다면, 라합은 간첩 동조죄이자 민족적 배반자로 극형에 처해졌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녀는 자신의 목숨을 걸고 정탐꾼을 선대하고 평안히 가게 하였습니다. 성경은 “오직 의인은 그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합 2:4; 롬 1:17)고 말하는데 우리는 이 구절에서 주로 의인이나 믿음이란 단어에만 집중합니다. 그런데 사실은 그 마지막 단어인 ‘살리라’가 더 중요합니다. 의인은 믿음의 삶을 산다는 것이며, 믿음이 있는 자라면 의롭게 살아간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믿음과 행위는 서로 분리된 것이 아닙니다(약 2:22).

라합의 믿음은 자신을 살렸고, 여리고 성이 불에 탈 때에 그녀의 모든 가족과 친지까지도 구원을 받게 했습니다(수 6:24-25). 이번에 북한의 제 5차 핵폭탄 실험으로 한반도에 긴장이 다시 고조되고 있습니다. 과거 미국과 소련이 냉전 상태로 대립할 때도 핵폭탄을 사용하지 않은 것은 한 번 사용하면 다 전멸하게 됨을 잘 알기 때문입니다. 인류는 핵폭탄을 무서워합니다. 그러나 더 무서워해야 할 것은 온 세상이 하나님의 심판으로 불바다가 되는 것입니다. 언젠가 이 땅과 이 세상이 다 불에 타는 것을 우리는 보게 될 것입니다(벧후 3:7-11). 여리고 성이 불탄 것처럼, 마지막 날 이 세상의 모든 것이 불타게 될 때 저와 여러분의 믿음으로 우리 가족과 주위 친지들이 구원을 받아야 할 것입니다(행 16:31).

하나님은 믿음이 있는 자를 찾으십니다. 하나님은 여리고성의 그 많은 사람들 가운데서 믿음을 가진 오직 한 사람, 라합을 주목해 보셨습니다. 그리고 모두가 멸망당하는 상황 가운데에서도 그녀를 구원해주셨습니다. 우리도 라합처럼 행함이 있는 참된 믿음을 가지고 나아가야 합니다. 나의 과거나 직업이나 환경에 관계 없이 우리가 순수한 믿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갈 때 하나님은 우리를 받아주시고 축복해주실 것입니다. 우리도 라합처럼 가까운 친지나 다른 사람들을 구원하는 축복의 통로로 쓰임을 받는 믿음을 갖게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 Author || 홍영기 목사 (Rev. Ph.D. Joshua Hong)

교회성장과 리더십 전문가인 홍영기 목사는 하나님 나라에 대한 꿈과 비전의 사람입니다. 이를 위해 교회 지도자의 리더십을 개발하고 건강한 교회성장을 돕고 컨설팅 하는 것이 그의 중요한 사명입니다. 홈페이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