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송함으로 돌파하라

하나님은 우리의 인생을 통하여 찬송과 영광을 받으시길 원합니다: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하여 지었나니 나의 찬송을 부르게 하려 함이니라”(사 43:21). 하나님의 새 일을 경험하려면 우리의 모든 일에 있어서 예배와 찬송이 우선순위가 되어야 합니다. 찬송하고 예배하는 자를 하나님은 지켜주시고 보호해주시고 인도해주십니다. 의인 노아가 방주에서 나오자마자 제일 먼저 한 일이 바로 하나님께 제단을 쌓고 번제를 드린 것이었습니다(창 8:20). 믿음의 사람 아브라함이 조카 롯과 헤어지고 나서 제일 먼저 한 일이 바로 헤브론에 있는 마므레 상수리 수풀에서 여호와를 위하여 단을 쌓고 제사를 드린 것입니다(창 13:18). 학사 에스라가 바벨론에서 예루살렘으로 귀환하였을 때 제일 먼저 한 일은 성전 건축 공사가 아니라 번제를 드리는 일이었습니다(스 3:2).

인생을 살다 보면 여러분의 환경이 어둡고 힘들고 마음이 답답할 때도 있을 수 있습니다.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는 상황에 처할 수도 있습니다. 그 때에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여러 해답이 있겠지만 전 가장 중요한 한 가지를 강조하기 원합니다. 그것은 바로 찬송하는 일입니다. 탈무드에 보면 “하나님께서는 고난을 당할 때 감사하는 자에게 갑절의 축복을 주신다”는 말이 있습니다. 전 이 말을 이렇게 바꿀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나님께서는 고난당할 때 찬송하는 자에게 3배의 축복을 주신다.”그렇습니다. 무조건 찬송하십시오. 기뻐도 찬송, 슬퍼도 찬송, 형통해도 찬송, 인생 길이 막혀도 찬송, 마음이 짓눌릴 때에도 찬송을 하게 되면 하나님의 영이 우리 가운데 오십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 새 길을 만들어 주십니다.

사도행전 16장에 보면 바울과 실라가 빌립보 감옥에서 갇혀있을 때 한밤중에 노래하고 찬양하니까 지진이 일어나고 옥문이 열리고 모든 죄수의 쇠고랑이 풀어지는 역사가 일어나고 간수와 그 친족이 회개하고 구원받는 역사가 일어났습니다. 고난 가운데에도 기도하고 찬송을 하면 하나님의 기적 같은 새 역사가 일어나는 것입니다. 유명한 영국의 기독교 변증가 C.S 루이스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우리가 하늘을 생각하고 살게 되면 땅도 덤으로 얻게 될 것이다.” 전 이 말을 이렇게도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하늘을 바라보며 찬양하게 되면 이 땅의 어둠도 빛으로 바뀌어지게 될 것이다.”

우리가 기도하고 찬송할 때에 우리의 뇌파에 변화가 일어난다고 합니다. 30분 이상 찬송하고 기도하면 뇌파가 안정적으로 변하게 되어 평안이 오고 또 바른 판단과 생각을 할 수 있는 호르몬이 분비된다고 합니다. 우리가 감정적으로 환경에 휘둘려 생각하고 판단하면 실수할 때가 많이 있습니다. “리더십은 의사결정이다”(Leadership is decision-making)라는 말이 있습니다. 즉 상황 판단을 잘하여 의사 결정을 바르게 하는 자가 지도자라는 의미입니다. 그러므로 영적인 리더가 되려면 항상 기도하고 찬송하며 모든 일을 판단해야 합니다. 나무가 병들면 식물학자는 뿌리부터 점검합니다. 식물의 병의 원인은 대부분 뿌리에 있기 때문입니다. 성도의 신앙 생활에 문제가 생길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그 마음과 입술을 보면 됩니다. 찬송과 감사의 생각이 그 마음과 입술을 지배하고 있지 않다면 영혼의 뿌리가 점점 병들어가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는 항상 찬송함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우리가 어떤 상황에서도 예수님을 항상 찬송할 때 우리는 목적이 이끄는 인생을 살게 될 것입니다(사 43:21; 요 20:31). 인생의 어떤 상황에도 항상 찬송함으로 돌파해 나가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 Author || 홍영기 목사 (Rev. Ph.D. Joshua Hong)

교회성장과 리더십 전문가인 홍영기 목사는 하나님 나라에 대한 꿈과 비전의 사람입니다. 이를 위해 교회 지도자의 리더십을 개발하고 건강한 교회성장을 돕고 컨설팅 하는 것이 그의 중요한 사명입니다. 홈페이지

댓글 남기기